회원가입 비밀번호찾기

 · 탑음반/TOPCD
 · 추천음반/정창관시리즈
 · 관련음반

   고객문의
   탑 이야기 방
   자료실
국악음반박물관
국립국악원
국악방송
한소리국악원
> 탑음반/TOPCD
  탑음반/TOPCD | 추천음반/정창관시리즈 | 관련음반
 


 
[이전] 김혜란  경기십이잡가 2  TOPCD156,157,158전집셋트    [다음] 성애순 정악가야금 독주집 - 비매품

들어보기


김혜란 경기십이잡가 1 TOPCD156,157,158전집셋트
 ㆍ 아티스트: 김혜란
 ㆍ 음반사 : 예술기획탑
 ㆍ 음반번호: TOPCD-156
 ㆍ 발매일: Manufactured by HWAEUM. 2014.3. Seoul, Korea www.gugakcd.com
 ㆍ 녹음: 2012.2, 2013.8, 2013.10 : 한국음반STUDIO, 장충STUDIO(ENGINEER : 홍성호)
 ㆍ 디렉터: 양정환 TOP ARTS (음제1442호) / P&C Yang Jeong-hwan, www.gugakcd.com
 ㆍ 비고: Jacket Design / MUSONG
 ㆍ 판매가격 :
 ㆍ 수 량 :
바로 구매 장바구니에 담기 상품보관 추천메일


  상품설명사용후기 | 상품문의 | 배송/교환/반품 | 관련상품 
이 음반에 수록된 내용의 전부 또는 일부를 무단 복사 · 복제 사용하는 것은 법률로 금지되어 있습니다.
TOPCD-156
 
국악관현악과 함께하는
김혜란  경기십이잡가 1
Kim Hyeran's Gyeonggi 12 Japga   performed with Gugak Orchestra
1. 유산가 Yusanga 09:59
2. 소춘향가 So-Chunhyangga 08:23
3. 제비가 Jebiga 06:54
4. 평양가 Pyeongyangga 10:58
5. 출인가 Chulinga 07:30
6. 달거리 Dalgeori 10:54
반주 : 관현악
편곡 : 김현정 (선유가, 방물가, 적벽가)
박한규 (형장가, 십장가)
홍정의 (소춘향가)
김성운 (유산가, 제비가, 집장가, 달거리, 평양가, 출인가)
관현악 : (사)우리음악연구회 연주단
음반을 출반하면서.....

50년간 국악을 하며 쉼 없이 공연 활동을 하였습니다.
그러면서 틈틈이 <경기민요> <서울굿> <향토소리> <작창소리집> <국악창작동요> <7인의 작곡가 신민요>등을 CD음반으로 출반하여 전통음악은 물론 창작음악에 이르기까지 음반으로도 대중들에게 인사를 드렸습니다.
이번에는 오랜만에 경기12잡가(京畿 十二雜歌), 그리고 민요2집으로 다시 찾아뵙게 되었습니다.
12잡가로 <유산가> <소춘향가> <제비가> <평양가> <출인가> <달거리> <적벽가> <집장가> <방물가> <형장가> <선유가> <십장가>이며,
민요로는 <노랫가락> <창부타령> <정선아리랑> <강원도아리랑> <구아리랑>
<긴아리랑> <이별가> <아리랑>입니다.
평소 전통의 수성가락을 선호하지만 기존 음반 중에 단재비로 한 수성가락 음반이 있으므로, 이번에는 특별히 대편성의 관현악 반주와 함께 하였습니다. 수성가락 맛과는 색다른 점을 느낄 수 있으며, 특히 민요음반에는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가사들을 골라 노랫가락 20절과 창부타령 8절을 묶어 마음으로 불렀습니다.
젊었을 때에는 힘차며 고운 목소리를 들려 드렸다면, 이번 음반에는 푸근하고 감정 깊은 소리를 담으려 노력하였습니다.

또, 가사를 사계절에 맞게 단락으로 나누어 불렀기에 듣는 분들이 여러 정감을 느끼실 것이라 생각되며, 제 마음을 다해 듣기 쉽게 심혈을 기울여 제작하였습니다.

항상 경기민요를 사랑해주시고 국악을 아껴주시는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더 좋은 음반으로 또 공연으로 인사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3. 12
김  혜  란 
중요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준보유자
사단법인 우리음악연구회, 강원민요연구원 이사장
Releasing the new album .....
Kim Hyeran
(associate-holder of Gyeonggi Folksongs, Jungyomuhyeongmunajae 57
(Co.) Chief Director of Woorieumak Yeonguhoe)

I have been incessantly engaging in performing Korean music and songs for fifty years. Beside my performing activities I have also released a number of CDs that encompass from the genres of traditional vocal music to newly composed works, and these albums embrace Gyeonggi Folksongs, Seoul Gut (Shamanistic Rituals), Hyangto Sori (Local Songs), Jakchang Sorijip (Newly Composed Korean Songs), Gugak Changjak Dongyo (Children Songs Newly Composed Based on Korean Traditional Music), Sin-Minyo (New Folksongs) by Seven Composers, and so forth.

I have just released two new albums - Gyeonggi 12 Japga (京畿 十二雜歌) and Folksongs II. Gyeonggi 12 Japga consists of twelve songs - Yusanga, So-Chunhyangga, Jebiga, Pyeongyangga, Chulinga, Dalgeori, Jeokbyeokga, Jipjangga, Bangmulga, Hyeongjangga, Seonyuga and Sipjangga. The CD of Folksongs II includes Noregarak, Changbutaryeong, Jeongseon-Arirang, Gu-Arirang, Gin-Arirang, Yibyeolga, Arirang, and these variations. 

I usually prefer to perform vocal music with a suseong garak that is often accompanied by a piri (bamboo oboe) or gayageum (12-stringed zither) or daegeum (largest transverse flute), but such CDs performed by a danjebi (a particular solo player) had already been released. Thus this time I have performed those repertories with a larger instrumentation for accompaniment. This caused me to experience different emotion with the songs. I have also chosen the texts of the folk songs for which I cared personally and sung by heart putting by twenty stanzas from Noregarak and eight stanzas from Changbutaryeong together.

I have tried to sing the songs with warm and deep emotion in this CD, while I sang them with a vigorous and sweet voice during my youth.

In addition I have divided texts of the songs into four sections in association with four seasons and performed them. And I hope listeners will enjoy and share such feelings expressed in this CD.

I would like to thank you for enjoying Gyeonggi folksongs and for cherishing Korean music. I promise that I will make more efforts better performances and albums.
유 산 가

화란춘성하고 만화방창이라 때 좋다 벗님네야 산천경개를 구경을 가세
죽장망혜 단표자로 천리 강산 들어를 가니 만산홍록들은 일년일도 다시 피어 춘색을 자랑노라 색색이 붉었는데
창송취죽은 창창울울한데 기화요초 난만 중에 꽃 속에 자든 나비 자취 없이 날아난다
유상앵비는 편편금이요 화간접무는 분분설이라 삼춘가절이 좋을시고
도화만발점점홍이로구나 어주축수애산춘이라던 무릉도원이 예 아니냐
양류세지 사사록하니 황산곡리 당춘절에 연명오류가 예 아니냐
제비는 물을 차고 기러기 무리져서 거지 중천에 높이 떠 두 나래 훨씬 펴고 펄펄 백운간에 높이떠서 천리 강산 머나먼 길을 어이갈고 슬피 운다
원산 첩첩 태산은 주춤하여 기암은 층층 장송은 낙락에 허리 구부러져 광풍에 흥을 겨워 우줄우줄 춤을 춘다
층암절벽상에 폭포수는 콸콸 수정렴 드리운 듯 이골 물이 수루루룩 저골 물이 솰솰 열의 열골물이 한데 합수하여 천방져 지방져 소쿠라져 펑퍼져 넌출지고 방울져 건너 병풍석으로 으르렁 콸콸 흐르는 물결이 은옥같이 흩어지니 소부 허유 문답하던 기산영수가 예 아니냐
주곡제금은 천고절이요 적다정조는 일년풍이라 일출낙조가 눈 앞에 어려라 경개무궁 좋을시고

소 춘 향 가

춘향의 거동 봐라 오인손으로 일광을 가리고 오른손 높이 들어
저 건너 죽림 보인다 대 심어 울하고 솔 심어 정자라 동편에 연정이요 서편에 우물이라 노방에 시매고후과요 문전에 학종선생류 긴 버들 휘늘어진 늙은 장송 광풍에 흥을 겨워 우줄 활활 춤을 춘다
사립문 안에 삽사리 앉아 먼 산을 바라보며 꼬리치는 저 집이오니 황혼에 정녕히 돌아를 오소 떨치고 가는 형상 사람의 간장을 다 녹이느냐 아하 너는 어연 계집 아히관대에 나를 종종 속이느냐
아하 너는 어연 계집 아히관대 장부간장을 다 녹이느냐 녹음방초승화시에 해는어이 아니 가노 오동야월 달 밝은데 밤은 어이 수이가노
일월무정 덧없도다
옥빈홍안이 공로로다
우는 눈물 받아내면 배도 타고 가련마는 지척동방천리로다
바라를 보니 눈에 암암 
제 비 가

만첩산중 늙은 범 살찐 암캐를 물어다 놓고
에 어르고 노닌다
광풍의 낙엽처럼 벽허둥둥 떠나간다
일락서산 해는 뚝 떨어져 월출동령에 달이 솟네
만리장천에 울고 가는 저 기러기
제비를 후리러 나간다 제비를 후리러 나간다 복희씨 맺은 그물을 두루쳐 메고서 나간다 망당산으로 나간다 우이여 어허어 어이고 저 제비 네 어디로 달아나노
백운을 박차며 흑운을 무릅쓰고 반공중에 높이 떠 우이여 어허어 어이고 달아를 나느냐 내 집으로 훨훨 다오너라
양류상에 앉은 꾀꼬리 제비만 여겨 후린다
아하 이에헤 에헤에 에헤야 네 어데로 행하느냐 공산야월 달 밝은데 슬픈 소래 두견성 슬픈 소래 두견제월도천심 야삼경에 그 어느 낭군이 날 찾아오리
울림비조 뭇새들은 농춘화답에 짝을 지어 쌍거쌍래 날아든다
말 잘하는 앵무새 춤 잘 추는 학두루미 문채 좋은 공작 공기 적다 공기 뚜루루루루룩 숙궁 접동 스르라니 호반새 날아든다
기러기 훨훨 방울새 떨렁 다 날아들고 제비만 다 어디로 달아나노
평 양 가

갈까 보다 갈이갈까 보다 임을 따라 임과 둘이 갈까 보다
잦은 밥을 다 못 먹고 임을 따라 임과 둘이 갈까 보다
부모 동생 다 이별하고 임을 따라 임과 둘이 갈까 보다
불붙는다 불이 불붙는다 평양성내 불이 불붙는다
평양 성내 불이 불붙으면 월선이 집에 행여 불갈세라
월선이 집에 불이 불붙으면 육방관속이 제가 제 알리라
가세가세 노리 놀러가세 월선이 집에 노리 놀러를 가세
월선이 나와 소매를 잡고 가세 가세 어서 들어를 가세
놓소 놓소 노리놓소 그려 직령 소매 노리 놓소 그려
떨어진다 떨어진다 떨어진다 떨어진다 직령 소매 동이 떨어진다
상침중침 다 골라 내어 세모시 당사로 리감쳐 줌세

출 인 가

풋고추 절이김치 문어 전복 곁들여 황소주 꿀 타 향단이 들여 오리정으로 나간다 오리정으로 나간다
어느 년 어느 때 어느 시절에 다시 만나 그리던 사랑을 품 안에 품고 사랑 사랑 내 사랑아 에-어화둥게 내 건곤
이제 가면 언제 오료 오만 한을 일러 주오 명년 춘색 돌아를 오면 꽃 피거든 만나볼까 
놀고 가세 놀고 가세 너고 나고 나고 너고만 놀고 가세
곤히 든 잠 행여나 깨울세라 등도 대고 배도 대며 쩔레쩔레 흔들면서 일어나오 일어나오 겨우 든 잠 깨어나서 눈 떠 보니 내 낭군일세
그리던 임을 만나 만단정회
채 못하여 날이 장차 밝아 오니 글로 민망 하노매라
놀고 가세 놀고 가세 너고 나고 나고 너고만 놀고가세
오날 놀고 내일 노니 주야장천에 놀아 볼까
인간 칠십을 다 산다고 하여도 밤은 자고 낮은 일어나니 사는 날이 몇 날인가

달 거 리

네가 나를 볼 양이면 심양강 건너와서 연화분에 심었던 화초 삼색도화 피였더라
이 신구 저 신구 잠자리 내 신구 일조낭군이 네가 내 건곤이지 아무리 하여도 네가 내 건곤이지
정월이라 십오일에 망월하는 소년들아 망월도 하려니와 부모봉양 생각세라
이 신구 저 신구 잠자리 내 신구 일조낭군이 네가 내 건곤이지
아무리 하여도 네가 내 건곤이지
이월이라 한식날에 천추절이 적막이로다 개자추의 넋이로구나
면산에 봄이 드니 불탄 풀 속잎이 난다
이 신구 저 신구 잠자리 내 신구 일조낭군이 네가 내 건곤이지
아무리 하여도 네가 내 건곤이지 
삼월이라 삼짓날에 강남서 나온 제비 왔노라 헌신한다
이 신구 저 신구 잠자리 내 신구 일조낭군이 네가 내 건곤이지
아무리 하여도 네가 내 건곤이지
적수단신 이내 몸이 나래 돋친 학이나 되면 훨훨 수루루룩 가련마는
나아하에 지루에 에도 산이로구나
안 올림벙거지에 진사상모를 덤벅 달고 만석당혜를 좌르르 끌며 춘향아 부르는 소리 사람의 간장이 다 녹는다
나아하에 지루에도 산이로구나
경상도 태백산은 상주 낙동강이 둘러 있고 전라도 지리산은 두치강이 둘러있고 충청도 계룡산은 공주 금강이 다 둘렀다
나아하에 지루에 에도 산이로구나

* 좋구나 매화로다 어야더야 어허야 에- 
  디여라 사랑도 매화로다

1. 인간이별만사중에 독수공방이 상사난이란다
2. 안방 건너방 가로닫이 국화 새김에 완자문이란다
3. 어저께 밤에도 나가자고 그저께 밤에는 구경 가고
    무삼 염치로 삼승버선에 볼받아 달라느냐
4. 나 돌아갑네 나 돌아갑네 떨떨거리고
    나돌아 가느냐

  사용후기
위 상품을 사용해보셨다면 사용소감을 써 주세요!  

  상품문의 
위 상품에 대한 궁금한 사항이 있으신 분은 질문해 주세요!  

  배송/교환/반품 
■   배   송   ■

- 배송지역 : 전국
- 배송비 : 25,000원 이상 무료 (기본 배송료: 2,500원)
- 본 상품의 평균 배송일은 입금 확인 후 3일입니다. 인기상품의 경우 다소 늦어질수 있습니다.
   (배송예정일은 주문시점에 따른 유동성이 발생하므로 평균 배송일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교 환, 반 품  ■

- 상품 교환, 반품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부터 3일 이내입니다.
- 단순 변심등으로의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3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
   (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 일부 상품은 신상품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홀로그램이 부착되어 있는 제품의 경우, 홀로그램 분리시 교환/반품이 불가능 합니다.

  관련상품
이 상품과 관련된 상품이 없습니다.

 
 
회사소개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10118 경기도 김포시 승가로 89, 102-301(풍무동, 장릉마을삼성쉐르빌)
전화: 031-984-5825. 010-3758-5845 / 팩스:
사업자등록번호: 114-04-50660 대표 양환정 / 통신판매업신고: 제2006-234호
운영자: 탑예술기획 (topcd@dreamwiz.com)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양정환(환정)

Copyright © 2005 탑예술기획.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