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비밀번호찾기

 · 탑음반/TOPCD
 · 추천음반/정창관시리즈
 · 관련음반

   고객문의
   탑 이야기 방
   자료실
국악음반박물관
국립국악원
국악방송
한소리국악원
> 탑음반/TOPCD
  탑음반/TOPCD | 추천음반/정창관시리즈 | 관련음반
 


 
[이전] 전태용선생 경기소리판 유작모음**한정판*CD=16000원 *카세트테입2매1조=12000원    [다음] 정수년 해금세계 -실황-

들어보기


최문진 가야금정악
 ㆍ 아티스트: 최문진
 ㆍ 음반사 : 예술기획 탑
 ㆍ 음반번호: TOPCD-030
 ㆍ 발매일: 2000. 2. JIGU, Seoul, Korea
 ㆍ 녹음: 1999.6.8. 국립국악원 우면당
 ㆍ 디렉터: 양정환 Yang Cheong-whan
 ㆍ 판매가격 :
 ㆍ 수 량 :
바로 구매 장바구니에 담기 상품보관 추천메일


  상품설명사용후기 | 상품문의 | 배송/교환/반품 | 관련상품 
TOPCD-030
 
최문진 가야금정악 -Live in Concert -
THE KAYAGEUM CHEONGAK PERFORMANCE BY CHOI, MOON-JIN>
 
¤ 1. 송구여지곡 訟九如之曲 Songguyeojigok 07:18 중광지곡 重光之曲 Chungkwangjigok
¤ 2. 상령산 上靈山 Sangryeongsan 14:39
¤ 3. 중령산 中靈山 Chungryeongsan 12:07
¤ 4. 세령산 細靈山 Seryeongsan 03:59
¤ 5. 가락덜이 加樂除只 Karakdeori 02:42
¤ 6. 상현도드리 上絃還入 Sanghyeon-dodeuri 03:41
¤ 7. 하현도드리 下絃還入 Hahyeon-dodeuri 02:44
¤ 8. 염불도드리 念佛還入 Yeombul-dodeuri 03:49
¤ 9. 타령 打令 Taryeong 03:09
¤ 10. 군악 軍樂 Kunak 03:59
¤ 가야금/ 최문진
¤ 대금/ 윤병천
■ 곡 해설
1. 송구여지곡(頌九如之曲): 도드리(還入)의 하나이다.
도드리란 보허자(步虛子)의 반복부분, 즉 미후사(尾後詞)의 첫구 이후, 둘째구 이하를 4분의6박자로 변조한 곡으로 밑도드리(尾還入)와 웃도드리(細還入)의 두가지가 있는데, 밑도드리는 원곡인 도드리에서 웃도드리가 파생한 뒤에 붙여진 이름이다.
웃도드리는 밑도드리를 8도 위로 올려 연주하고 연주법상 약간 가락을 변주하나 장(章)의 구분이나 장단수 음계는 밑도드리와 동일하다.
송구여지곡은 웃도드리의 아명(雅名)으로 서자고, 잔도드리, 소환입 등으로 불리기도 한다.
2. 중광지곡(重光之曲)은 영산회상(靈山會相)의 세 종류 중 하나인 현악 영상회상의 다른 이름으로 거문고회상 또는 줄풍류로 불리기도 한다.
현악 영산회상은 현악기가 위주가 되어 연주하는 영산회상이라는 뜻이고, 거문고 회상은 현악기인 거문고가 주가 되어 연주한다는 뜻이며, 줄풍류란 줄로된 현악 풍류란 뜻이다.
풍류(風流)란 운치가 있는 일 또는 풍치가 있고 멋스럽게 노는 일이라는 말로 옛부터 풍류를 즐기는 사람을 풍류객(風流客)이라 불렀고, 풍류를 벌이는 방을 풍류방(風流房)이라 하였다.
이 풍류방에는 시를 짓고, 그림을 그리고, 노래를 부르며, 악기를 다루는 사람들이 모여 풍류를 벌였으나, 조선후기에는 영산회상을 주로 연주하는 율방(律房)이 풍류방의 대표적인 것이 되어 풍류 하면, 율방에서 연주되던 영산회상을 가리키는 말이 되었다.
영산회상은 제1곡 상령산(上靈山), 제2곡 중령산(中靈山), 제3곡 세령산(細靈山), 제4곡 가락덜이(加樂除只), 제5곡 상현도드리(上絃還入), 제6곡 하현도드리(下絃還入), 제7곡 염불도드리(念佛還入), 제8곡 타령(打令), 제9곡 군악(軍樂)의 9곡으로 구성되어 있다.
원곡은 상령산으로서, “영산회상 불보살(靈山會相佛菩薩)”의 7자를 두 장단에 한 글자씩 얹어 부르는 성악곡이었으나 차츰 가사를 잃고 기악곡화 된채로 전해지고 있다.
오늘날 영산회상은 거문고·해금·대금·세피리·장고 등의 악기로 세악 편성되어 연주하는 현악 영산회상과 이곡을 4도 아래로 이조하여 세피리 대신 향피리로 바꾸고, 악기구성 규모를 크게하여 연주하는 평조회상(平調會相)이 있고 다른 이름으로 유초신지곡(柳初新之曲)이라 부른다. 그리고 향피리·대금·해금·장고·좌고 등 관악기 위주로 편성하여 궁중연향(宴享)에서 무용반주로 연주되는 음악으로 표정만방지곡(表正萬方之曲) 또는 삼현영산회상(三絃靈山會相)이라 불리는 관악 영산회상(管樂靈山會相)이 있다.
이 관악 영산회상은 대나무로 만든 관악기 중심의 음악으로 대풍류라 부르기도 한다.
통칭 풍류라 불리는 줄풍류는 국가 음악기관의 전문 음악인들도 연주하였지만 일반 선비들 사이에서 풍류방을 중심으로 크게 성행되어 경향각지(京鄕各地)에 전승되었다.
그리하여 풍류는 서울의 장악원(掌樂院)을 중심으로 전승되어온 경제풍류(京制風流)와 지방에서 연주되어 전승되어진 향제풍류(鄕制風流)로 나뉘기도 한다.
중광지곡은 바로 장악원 악사들이 연주하던 경제풍류로 이왕직아악부(李王職雅樂部)를 거쳐 현 국립국악원에 전승되어 오늘날 전국 대학교 국악과 기악 전공 교과과정에 채택되어 널리 교육되고 있다.

■ Notes of repertoire
1. Songguyeojigok: One of Todeuri (도드리 also called Hwannip (환입, 還入), means phrase for repetition). Todeuri refers to the repeating section of Poheoja (보허자, 步虛子, one of the court dances imported from China), that is after the first phrase (cheotgu, 첫구) of Mihusa (미후사, the end of phrase of a piece of music), a piece of music modulation to 4/6 beat from the second phrase. It is divided into two sections- Mit-dodeuri(미환입, Mihwanip) and Ut-dodeuri (세환입, Sehwannip): the former is named after the derivation from the Todeuri, which is an original melody, to Ut-dodeuri which is identified with Mit-dodeuri in terms of distinction of Chang (장, 章, movement) and the number of Changdan (장단, rhythmic cycle) of scale, though it is performed as 8th degree above the Ut-dodeuri. Songguyeojigok has some different names of Ut-dodeuri such as being called Seojago (서자고), Chando-deuri (잔도들이), Sohwannip (소환입).
2. Chungkwangjigok is one of three versions of Yeongsanheosang (영산회상, 靈山會相), and it is also called Hyeonak-yeongsanheosang (현악 영산회상), Keomungoheosang (거문고회상), or Chul-pungnyu (줄풍류): Hyeonak-yeongsanheosang denotes Yeongsanheosang whose instrumentation is centred to the stringed instruments; Keomungo-heosang centred on the keomungo (거문고, 7 stringed zither) of the stringed instruments; Chul-pungnyu for Hyeonak-pungnyu which consists of string instruments. The term “pungnyu (풍류, 風流)” means “cultural act or does in a tasteful and enjoyable manner”, or “playing a nice and enjoyable life”, and those who enjoy this kind of life style where called “Pungnyu-gek (풍류객)”, and the space for this activity was called “Pungnyu-bang (풍류방)”. Pungnyu or Chul-pungnyu used mainly to be played by the professional musicians who was trained in the national music institution for court musicians. But its music became enormously popular to the elite or the aristocrat in Pungnyu-bang and then developed nationwide and transmitted to the next generations. Thus the Pungnyu-bang was the space for creating cultural activities such as composing poems, painting, singing and playing music by the non-professionals. During the late Choseon dynasty, Yulbang (율방) became the representative of the Pungnyu-bang whose specific term was to indicate the specific performances of the repertory of
■ Yeongsanheosang.
Yeongsanheosang consists of nine pieces of music: from the first piece to the last one; Sangryeongsan, Chungryeongsan, Seryeongsan, Karakdeori, Sanghyeon-dodeuri, Hahyeon-dodeuri, Yeombul-dodeuri, Taryeong and Kunak. It is said that its original version derived from a vocal music of 7 syllables called “Yeong-san-heo-sang-pul-bo-sal” which each syllable was allotted to two Changdan. But its text had been lost and developed it as an independent instrumental music. Present day Yeongsanheosang is performed with the three types of the instrumental versions: (i) Hyeonak-yeongsnaheosang, as Seak pyeonseong (세악편성, means a small scale of ensemble), consists of keomungo, kayageum, heageum, taegeum, sepiri, changgu; (ii) Pyeongjoheosang (평조회상) is to perform as 4th below Hyeonak-yeongsanheosang and displaces the sepiri to the hyangpiri and bigger than the former ensemble in size; it is also called Yuchosinjigok (유초신지곡, 柳初新之曲); (iii) Pyojeongmanbangjigok (표정만방지곡, 表正萬方之曲) is to accompany dancers for banquets in court and is orchestrated by the mainly woodwind instruments, such as the hyangpiri, taegeum, haegeum, changgu, chwago, and so on; lastly Sanhyeon-yeongsanheosang, which is also called Kwanak-yeongsanheosang, is synonymous with Tae-pyngryu played by the woodwind instruments made of bamboo.
In the distribution to the musical activities, Pungryu divided into two distinctive styles: Kyeongje-pungryu (경제풍류, 京制風流) which is a style of Changakweon (currently known as the National Centre for Korean Traditional Performing Arts), the national institution; Hyangje-pungryu (향제풍류, 鄕制風流) is local versions. The version on this CD is Kyeongje- pungryu which became one of the essential repertory for Korean musicians. One of the widely known in such media as college curriculum of Korean music research and as an important traditional repertoire which has been transmitted to the current NCKTPA which was taken over Yiwangjik-aakbu (Royal music institute for court music) during the early 20th century.

■ 최 문 진 (가야금)
국립국악원 부설 국악사양성소 중등부
국악고등학교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국악과
경희대학교 교육대학 졸업
국립국악원 연주원
국악고등학교 교사
경북대학교, 대구예술대, 동국대학교 강사
University of Washington객원교수 역임
중요무형문화재 제83-나호 이리향제줄풍류 이수
Seattle Asian Art Museum초청연주 등 독주회 10회 개최(국내7, 국외3)
중국, 일본 초청연주 및 KBS국악관현악단, 경북도립국악단창단순회공연, 대구시립국악단 등과 수차례 협연
현재: 영남대학교 음악대학 교수
대구광역시, 경상북도 문화재 전문위원
대구광역시 문화예술회관 운영자문위원
대구금앙상블 단장, 한국음악사학회회원
I.C.T.M (International Council Traditional Music)회원
사사: 김영윤, 권혁태, 최충웅, 김춘지, 김정자, 함동정월, 신명숙, 강낙승
윤 병 천 (대금)
국립국악원
중요무형문화재 제20호 대금정악 이수자
■ Biodata of the performers Choi, Moon-jin - kayageum
He studied the kayageum at Kugaksa Yangseongso (training school for court musicians) Middle and High School attached to Kunglipgukakweon(NCKTPA). In order to study further, he entered Seoul National University for Korean music and then got an MA in music education in Kyeonghi University. During his study, he had various experiences with performance and teaching, and he was the member of the performers at Kunglipgukakweon. He also taught music not only Kugak High School, but also various colleges such as Taegu Art, Tongguk, Kyeongbuk as part-time. He became a visiting artist to University of Washington. He finished the candidate course for Iri Hyangje-Chul-pungryu (이리 향제 줄풍류) which was retained the title of “Chungyo-Muhyeong-Munhwaje che 83-naho (No. 83 Important Intangible Cultural Asset)”. His musical career as performer lies in: more than 10 times from solo performances including at the Seattle Asian Art Museum; overseas tour to China, Japan; joining some Korean orchestra including KBS Kugak-kwanhyeonakdan, Kyeongbuk Province Orchestra of Korean music, Taegu City Orchestra of Korean music.
He is currently a professor of Korean Traditional music at Yeungnam University. He is a member of the Cultural Committee of Taegu City and Kyeongbuk Province, and also management consultant of Cultural art Hall of the Taegu City. He is actively engaged in playing in the Taegu Gum Ensemble as a leader and a member of the ICTM (International Council Traditional Music), as well as the Korean Music Association.
He was taught by Kim, Yeong-yun, Kwon, Hyeok-tae, Choi, Chung-ung, Kim, Chun-ji, Kim, Cheong-ja, Hamdong, Cheong-weol, Shin, Myeong-suk, Kang, Nak-seung.

  사용후기
위 상품을 사용해보셨다면 사용소감을 써 주세요!  

  상품문의 
위 상품에 대한 궁금한 사항이 있으신 분은 질문해 주세요!  

  배송/교환/반품 
■   배   송   ■

- 배송지역 : 전국
- 배송비 : 25,000원 이상 무료 (기본 배송료: 3,000원)
- 본 상품의 평균 배송일은 입금 확인 후 3일입니다. 인기상품의 경우 다소 늦어질수 있습니다.
   (배송예정일은 주문시점에 따른 유동성이 발생하므로 평균 배송일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교 환, 반 품  ■

- 상품 교환, 반품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부터 3일 이내입니다.
- 단순 변심등으로의 교환은 불가능합니다.
- 상품 택(TAG)제거 또는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3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저단가 상품, 일부 특가 상품은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
   (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 일부 상품은 신상품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 홀로그램이 부착되어 있는 제품의 경우, 홀로그램 분리시 교환/반품이 불가능 합니다.

  관련상품
최문진 가야금정악 II 평조회상 平調會相
 들어보기
13,000원
최문진 가야금 정악 III 이리 향제 줄풍류
 들어보기
13,000원
   

 
 
회사소개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 보호정책
10118 경기도 김포시 승가로 89, 102-301(풍무동, 장릉마을삼성쉐르빌)
전화: 031-984-5825. 010-3758-5845 / 팩스: 메일주소: topcd21@hanmail.net
사업자등록번호: 114-04-50660 대표 양환정 / 통신판매업신고: 제2006-234호
운영자: 탑예술기획 (topcd@dreamwiz.com)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양정환(환정)

Copyright © 2005 탑예술기획. All Rights Reserved.